자동로그인

 

 

일반적인 녹차 제조과정은 다음과 같다.
『 잎채취→덖음(익힘과정)→유념(비비는 과정)→건조(말리는 과정)→열처리(완전건조)→포장』

▣ 유로제다의 제다법

 


유로제다는 화개골 녹차잎 중 향과 맛이 뛰어난 녹차를 엄선하여 법제하는데 그 제다법은 다음과 같다.


① 채다 과정
묵은잎이 들어가지 않게 한손에 한잎씩
한잎 한잎 정성껏 채취하여 모은다.

   

                

 

② 1차 덖음 과정 (살청)
무쇠솥을 뜨겁게 달구어 (250∼350°사이)
녹차 생잎을 넣고 덖어내는 과정으로서,
녹차의 변질, 산화를 1차적으로 방지하고 녹차의
푸른 기운을 꺽는다 하여 살청이라고도 한다.
이 과정을 통하여 적당한 정도로 익혀냄으로써,
녹차 맛의 큰 줄기가 잡히게 된다.
덜 익히면 푸른 기운이 살아나 맛과 향이 너무
강하여 속이 아린 맛이 나고,
너무 익히면 풍미가 떨어져서 시래기 맛이 난다.

③ 유념과정
비비기 과정이다.
건강한 사람의 손으로 비벼줌으로써 맛이 잘 우러나고
완성된 후에도 잘 부서지지 않게 하는 과정이다.

④ 2차 /3차 덖음 과정
1차 덖음을 통해 푸른 기운을 잡은 후에, 2차 덖음에서는 단맛을 나게하고, 풋풋한 향을 갈무리하여
더욱 부드럽게 만드는 과정이다. 유로제다 특유의 제다 과정이기도 하다. 2차 덖음으로도 맛과 향이
다듬어지지 않으면 3차 덖음을 한다.

⑤ 2차 유념 및 털기
다시 비벼서 뭉친 것이 없도록 잘 털어 준다.

⑥ 건조과정
덖음 과정과 유념 과정을 통하여 거친 차를 잘 털어서
건조시킨다. 건조 과정을 통해 차의 익힘 정도가 고정되고
맛도 숙성된다.

⑦ 1차 열처리 과정
맛을 마무리하는 과정이 열처리 과정이다.
잘 건조된 차를 100°내외의 무쇠 솥에서 오랜 시간(1시간
전후) 수분을 날려보내며, 맛과 향을 결정짓는다.
건조된 찻잎의 상태에 따라 솥 온도와 열처리 시간이 결정된다.

⑧ 숙성 과정
1차 열처리된 차를 일주일 이상 볕이 들지 않는 곳에 놓아주면 맛과 향이 그윽해진다.

⑨ 2차 열처리 과정
마지막 열처리 과정으로 숯불로 마무리한다. 숯불에서 나는 열선은 그 익히는 힘이 강력하다.
따라서 은은한 숯불에 열 처리를 하면 열로 인한 손상을 입히지 않고도 맛과 향을 낼 수 있다.

⑩ 마무리
이상의 과정이 거치면 먼지와 찌꺼기를 날리고 포장에 들어간다.

경남 하동군 화개면 정금리 544 / 대표 전화 : 055-883-2911 / 팩스 : 883-0709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철호
사업자 등록번호 : 614-01-70767 / 통신판매업신고 2003-15호 / 대표 : 백철호
분쟁조정 기관 표시 : 전자거래분쟁조정위원회 | 소비자 보호원
Copyright ⓒ 2001 유로제다 All Rights Reserved.